프로젝트

충남 예산군 예산중앙초등학교 화장실 악취를 없애자
임성철 (제로콜라지방이)
대상 초6 | 주제 학교생활
지도교사 1명
참여인원 6명
  • 박성광 지도교사
    박성광(충남-예산중앙초-6학년)
  • 시용 참가자 (학생)
    시용(시용)
  • 정택민 참가자 (학생)
    정택민(렉끼)
  • 이길호 참가자 (학생)
    이길호(이길호)
  • 동빵 참가자 (학생)
    동빵(동빵)
  • 이호석 참가자 (학생)
    이호석(2호석)
  • 사희승 참가자 (학생)
    사희승(서희승)

이 프로젝트를 후원한 분들

후원자가 없습니다

이 프로젝트의 멘토

    멘토가 없습니다

관련 프로젝트

관련멘토

  • 김선수 (거꾸로캠퍼스_국어_수선) 사최수프를 함께 진행하고, 도움을 드리고 싶어서 멘토활동에 참여합니다. ^^
  • 김광호 (활어광어(거꾸로캠퍼스-과학)) 프로젝트 운영 방법에 대한 도움을 주기 위해서

세상은?미크는!

  • 미크는!
    2018 사최수프 원정대, 세종 다정중을 가다!   "여러분이 그린 교과맵이 어떤 문제의 답이라고 생각해보자.  이 교과맵이 답으로 나올 수 있는 질문에는 뭐가 있을까?"         영경샘의 한마디에 아이들은 정~~적. 알쏭달쏭한 얼굴들. 생소한 질문에 눈이 휘둥그레~했던 다정중 아이들의 사최수프 첫 시간, 어땠을까요? 옛! 2018 사최수프 원정대가 세종 다정중 다녀왔습니다~ 신설학교인 세종 다정중의 사최수프 동아리는 아이들이 16명이나 +_+ 오늘은 오리엔테이션 시간이라 아이들이 간단한 아이스브레이킹을 하는 것으로 시작했습니다. 원정대는 몰래 교실 뒤에 숨어서 아이들 활동을 지켜보고 있었습니다. 중간 쉬는 시간 후 조금 익숙해진 다음엔 4개 모둠으로 나뉘어 교과맵 그리기 활동을 했는데요, 교과 내용을 활용해서 어떤 문제를 풀어낼 수 있을까, 각자 고민해보는 시간이었어요! 1학년들이라 조금 어려워 하는 모습도 보였지만, 2018 사최수프 원정 1호팀 답게 "더럽게 더럽게" 교과맵을 그려내는데 성공성공! 각자 자기들이 그려본 교과맵으로 어떤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지 질문을 만들어 보는 것까지가 오늘의 활동이었는데요, 생소한 기색이 역력했지만 끝까지 모둠별로 질문을 유추해 내는 것까지 완성했어요~ A4용지 한장만 쥐어줘도 화장실 물내리기 문제해결 프로토타입을 만들어낸 아이들답게 교과맵을 그리면서도 '탈의실 투명유리', '운동장' 등의 문제소재들로 이야기를 나누더라고요. 해결하고 싶은 문제들을 이미 감지하고 있는 것 같았습니다.  세종 다정중 아이들의 사최수프 다음이야기! 원정대도 목을 빼고 기다리고 있습니다. 사최수프 원정대 출정, 방방곡곡 사최수프와 함께 계속됩니다~    *원정대를 향한 여러분의 참견과 간섭은 관심과 애정입니다.   사최수프가 영원한 한, 원정대도 영원합니다. (feat.철밥통)    ---------------------------------------------------------   ** 사상최대수업프로젝트 "사최수프" 교사캠프 참가자 모집중>> https://www.futureclassnet.org/4bS9xCRERA.mk ** 사상최대수업프로젝트 "사최수프" 멘토 모집중>>https://www.futureclassnet.org/d4YHk3xAGW.mk
  • 미크는!
    [2018사최수프원정대] 으쓱이, 머쓱이! 사최수프 준비운동 함께해요~ 오늘 원정대는 인천 서흥초 6학년 3반 교실을 찾았습니다! 교실 앞에서부터 분위기가 심상치 않았는데요~ 어찌나 에너지가 넘치는지, 이런 학생들에게 거꾸로교실 사최수프를 던져주면 어떨까, 원정대가 다 설렜답니다.       3반 아이들이 함께 머리를 맞대고 있는 문제는, 친구들이 살고 있는 지역의 쓰레기 문제입니다. 마구 버려져 있는 담배꽁초와 냄새나는 동네 쓰레기통, 아이들이 어떻게 바꿀 수 있을까요?       원정대가 찾아간 날, 학생들이 하고 있던 활동은 '으쓱이 머쓱이' '쑥쑥이 싹싹이' 였습니다. 쓰레기 문제에 대해 동네 어른들은 어떻게 생각하고 계신지 모둠별로 나뉘어서 시민들을 인터뷰했던 활동을 돌이켜 보면서,  잘했다고 생각하는 부분과 아쉬웠던 부분들을 함께 짚어내고 있었어요.        다음에는 훨씬 더 잘할 수 있겠지요?       너 나 할 것없이 빽빽히 생각을 쏟아내고, 또 다른 모둠의 생각도 살펴보면서 아이들이 정말 쑥쑥 자라고 있었습니다!       멋진 궁서쿨 정명근 선생님은 아이들의 고민에 함께 발 맞춰 주시고, 또 필요한 조언이나 도움도 아끼지 않으셨습니다.     원정대도 흠뻑 환영해주고, 자신있게 '쓰레기 문제 해결할 거에요!' 했던 서흥초 6학년 3반 친구들~ 곧 원정대에 좋은 소식 들려주세요~